제2회 한독 환경 워크숍 


도시민 건강을 고려한 도시 대기오염물질 저감 및 관리 방안

 

인체 건강을 위협하고 다양한 환경문제를 야기시키는 대기오염 문제는 현재 전 세계적으로 가장 중요한 이슈 중 하나로 많은 도시들이 미세먼지(PM10, PM2.5) 및 질소산화물(NO2)과 같은 주요 대기오염물질을 저감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러한 관점에서 도시민의 건강을 고려한 대기오염물질의 효율적인 저감 및 관리 방안을 마련하고자 재독한국과학기술자협회(Verein Koreanischer Naturwissenschaftler und Ingenieure in der BRD e.V.: VeKNI, 회장 박원선)는 제2회 한국-독일 환경워크숍을 2018년 11월 13-14일, 독일 슈투트가르트 Tagungshotel campus.guest der Universität Stuttgart에서 개최하였다. 본 워크숍은 한국과학기술단체 총연합회와 슈투트가르트시에서 지원을 받았다.


이번 환경 워크숍은 양 일간 세 분야 세션으로 구성되었으며 한국과 독일의 대기오염 전문가들이 모여 총 13개의 발표가 이루어졌다. 제1세션은 도시 대기질에서 미세먼지의 중요성 및 저감방안을 제2세션은 NO2의 도시 대기질 내 영향을 다루었다. 제3세션은 도시 내 대기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다양한 실험 측정 및 시뮬레이션 방법들을 다루었다. 세션 발표가 끝난 후 마지막으로 전체 세션 주제에 대한 최종 토론이 진행되었다. 세션별로 해당 주제에 대해 한국과 독일의 전문가들이 각각 20분간 발표 후 10분간 질의 응답이 이루어졌으며 중요한 사안에 대해서는 최종 토론에서 논의를 이어나갔다.

 

workshop_stuttgart_201811.png

 


이번 워크숍에서 양국의 대기오염 전문가들은 미세먼지와 NO2로 기인하는 대표적인 대기오염문제 뿐만 아니라 기후변화로 인해 증가하는 폭염 연구에 대한 중요성에 의견을 같이했다. 도시 열로 인한 여름철 폭염 및 오존, VOC 문제 등에 대해 향후 함께 활발한 교류와 지속적인 세미나가 개최될 수 있도록 재독한국과학기술자협회의 역할을 강조했다. 이슈가 되고 있는 환경문제를 공동으로 해결하기 위해 도시 대기오염문제와 열환경 문제에 많은 연구와 행정 대책 방안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슈투트가르트시는 재독한국과학기술자협회와의 한국과 독일 전문가 교류 및 세미나 개최에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