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6085 추천 수 0 댓글 0
(베를린=연합뉴스) 최병국 특파원= "한국 자동차 업체들이 올들어 독일에서  가장 높은 판매 신장률을 기록하고 있으며, 독일 시장 공략을 본격화하고 있다."
    일간 프랑크푸르터 룬트샤우(FR)는 9일 `한국 차가 몰려온다'는 제하의  기사에서 "현대, 기아, 대우 등 한국 자동차들이 갈수록 독일 소비자들의 마음을 끌고  있다"고 밝혔다.

    FR 외에도 최근 며칠 동안 독일 주요 신문 잡지들은 "독일 진출 10년이 된 한국 자동차 업계가 올들어 약진하고 있다"는 기사를 잇달아 보도하고 있다.

    이에 따르면 한국 자동차 3사의 지난 9월 말 까지 독일 내 판매량은 모두  5만5천대로 작년 동기 대비 42%나 늘었다.

    물론 이는 시장 1위업체인 폴크스바겐의 9월 한 달 간 판매량(5만1천대)에 불과한 것이지만 외국 자동차 업체 가운데 단연 돋보이는 신장률이다.

    한국 자동차 판매 급증은 우선 값이 싸면서도 소비자들의 구미를 당길 만한  기본 설비들을 갖추고 있어 장기 침체된 경제 상황 속에서 절약을  최우선시하는   소비자 심리에 들어맞기 때문이라고 FR은 분석했다.

    예컨대 대우 경차 마티즈는 7천950유로(약1천80만원)인 반면 폴크스바겐의 동급 차량 루페는 이 보다 2천유로(약270만원) 비싸다. 또 중형차인 기아 소렌토는  2만4천170유로이지만 메르세데스 벤츠 사 제품은 동급 모델 가운데 가장 싼 것이  4만유 로가 넘는다.

    가격 외에도 한국 업체들이 그동안 독일인들의 취향에 맞는 디자인을  개발하는 노력을 기울여 왔으며, 판매망을 확충하는 등 적극적으로 마케팅하고 있는 점도  한국산 자동차의 급신장세 배경이라고 FR 등은 평가했다.

    그러나 아직 소비자들은 한국 자동차는 값이 싼 반면 내구성 등 품질  면에서는 아직 독일 등 세계 유수 업체 제품에 비해 뒤진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보인다.

    출고후 3년된 중고차 값이 대우 마티즈의 경우 신차 가격의 57%, 현대 쿠페는 54%, 대우 레초 1.6 SX는 49%에 불과하다.

    독일 최대이며 최고 권위의 자동클럽 ADAC의 고장률 통계에 한국 자동차는 포함돼 있지 않다. 이 통계는 연 1만대 이상 판매된 차종 만 대상으로 하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라인하르트 엘크만 자동차수입업협회 대변인은  "지금  한국 차가 몰려오고 있으며, 앞으로는 독일 내에서 더 많이 볼 수 있게 될 것"으로  전망했다고 FR은 전했다.

    한편 국내 자동차 3사는 올들어 8월 말 까지 유럽에서 작년 동기 대비 19.6% 늘어난 38만645대를 판매했다. 업계는 프랑크푸르트 모터쇼 이후 올해 판매 목표를 지난해 보다 25% 많은 60만대로 높여 잡았다.

    현대차와 기아차는 지난 9월 독일 프랑크푸르트에 유럽  연구개발(R&D)  센터를 개관하고 대대적인 광고를 하고 있으며, GM대우는 스위스 취리히  소재  유럽본부를 중심으로 판매망을 강화하는 등 유럽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choibg@yna.co.kr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이름 조회 수
2010.02.07 [헤드헌팅] 대기업 LED 연구/기술/영업/마케팅/특허/법무 인력 채용 김기목 52622
2003.05.10 "獨 올해 4만여 기업 도산 전망" VeKNI 15950
2003.03.11 "대구 참사 벌써 잊혀져서야…" 김미경 16335
2003.11.11 "독일 시장에 한국車가 몰려온다"<獨언론> VeKNI 16085
2003.12.02 < 과학 > 벨보다 15년 먼저 독일인이 전화 발명 VeKNI 18581
2004.12.28 <2005 한국기업 세계를 누빈다>유럽.러시아 VeKNI 15229
2019.02.21 <DMG 독일 기상학회> 2019 1호 소식지_제 2회 한독 환경워크숍 file 김민지_홍보간사 2818
2019.12.04 <DMG 독일 기상학회> 2019 4호 소식지_제 3회 한독 환경워크숍 file 정문광_정보간사 683
2003.05.20 <과학>최상의 인터넷검색법 VeKNI 16004
2017.11.13 <과학과 기술> 2017년 11월 호 - 제1회 한독 환경 워크숍 file admin 675
2019.01.24 <과학과 기술> 2018년 12월 호 - 제2회 한독 환경 워크숍 file 정문광_정보간사 1093
2018.01.12 <과학과 기술> 2018년 1월 호 - 코스모스와 별들의 후손 file 41991 492
2018.09.18 <과학과 기술> 2018년 9월 호 - Are we alone? 먼지원반과 또 다른 지구를 찾아서 file 41991 502
2019.12.04 <과학과 기술> 2019년 11월 호 - 제3회 한독 환경 워크숍 file 정문광_정보간사 588
2019.06.04 <과학과 기술> 2019년 6월 호 - 46억 년 전 우리에게 무슨 일이 있었을까? file 41991 1213
2017.11.22 <독일기상학회> - 제1회 한독 환경 워크숍 file 41827 1437
2009.08.04 '대한민국최고과학기술인상' 발표 한국과총 23288
2009.09.22 (급구)번역하실분 hyangmi la 23924
2016.08.20 10지역 3/4 분기 보고서 file 38072 253
2016.08.24 11지역 2/4, 3/4분기 보고서 file 38126 27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