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7.18 19:34

나를 돌아보며

조회 수 11861 추천 수 0 댓글 0


        
  
        
     좋은글     
      

            
말 한 마디로 천냥 빚을 갚는다는 뜻은
말 한 마디를 잘못하여 천냥 빚을 지을 수 있다는 격이니
어찌 말 한 마디를 소홀히 하여
가난함을 돌아오게 할 것인가 하셨느니라.



남을 미워하는 자는 나를 미워하는 인과가 생기여
사업을 하면 나를 미워하는 인과 때문에
사람들이 따르지 않아 실패가 돌아오고,
상업을 하는 자는 나를 미워하는 인과가 있어
손님들이 들어오지 않아 망하게 되는 것이니
어찌 남을 미워하여 나를 미워하는 인과를
생기게 할 것인가 하셨느니라.



마음이 큰 사람들은 죄가 생기지 않는 것이나
마음이 작은 사람들은 죄가 생기는 것이니 갈고 닦아라.
그러면 마음이 점점 커지는 것이나
갈고 닦음이 없으면 마음은 언제나 작아지는 것이니라.



마음이 넓은 사람은 언제나 복이 깃드는 것이나
마음이 좁은 사람은 항상 박복하여지는 것이니라.



바른 말이라도 부덕한 사람의 말은 바른 말이라 할 수 없으며
옳게 말을 하여도 박복한 사람의 말은
옳은 말이라 할 수가 없는 것이니 말을 삼갈지니라.



자신 성품의 흉을 모르는 자는
언제나 인과의 괴로움이 따르는 것이고
자신 마음의 흉을 알지 못하는 자는
항상 과보가 따르는 것이며
자신 언신言身의 흉을 깨닫지 못하는 자는
언제라도 불행이 따르는 것이니라.

  
  
선근善根씨앗을 뿌리는 곳에 자연히 복이 생기는 것이며
복이 있는 곳에 스스로 재물이 따르는 것이며
재물이 따르는 곳에 저절로 부자가 되어
지손만대 부귀공명을 누리게 되는 것이니라.



자신을 속이려는 곳에서 성품이 악하게 되는 것이고
잘못을 이유와 사유로 변명하려고 하는 곳에서
마음이 악하게 되는 것이며
몰래 잘못을 하는 곳에서
언신言身이 악하게 되는 것이니
자신을 속이려 하지 말고 잘못을 하려고 하지 말며
거짓 언행을 하려는 생각을 버리어 단절이 끊을지니라.
      


괴로움과 고통이 많다는 것은 성품이 사납기 때문이며
근심걱정이 많다는 것은 마음이 어리석기 때문이며
고난과 시련의 역경이 많다는 것은
언행이 바르지 못하기 때문이니라.

  

남의 잘못을 용서하는 것이 마음이 큰 것이고
그보다 더 큰 마음은 남의 죄업을 용서하여 것이며
그보다 더 크고 큰 마음은 원수지간을 용서하는 것이니라.
  
    
  출처 : 미륵대도 경전 천지님 말씀 ( 용화세상 )
          

               -----------------------------
  
    
       -  북한의 급변과 대한민국의 운명 -
            
     6.25 전란 속에서도 끄덕없이 버티던 숭례문이
     화재가 나 소실된 것이
     일개의 단순한 사건으로 보기에는
     뭔가 석연치 않은 점이 있는 것 같지 않습니까.
     뭔가 나라의 앞날의 중대한 것을
     암시해주기 위한 것 같지 않습니까. ( 선각자들의 견해 )
     중대한 것이란 ...

  
- 국립묘지 터를 잡아준 풍수대가 지창룡 박사의 예언 -
  
     다음 대는 가장 존경받는 대통령이 나올 것이며
     그후 가장 불쌍한 대통령이 나올 것이며
     한사람의 쫓겨나는 대통령이 나올 것이며
     그 다음 聖君이 나와
     나라를 부강케하고 나라를 우뚝서게 할것이다.


            - UFO 와 미디어 -
                      
     UFO 가 세계 곳곳에 왜 자주 출몰할까 ?
     인류의 중차대한 관심사임에도 불구하고
     언론에서는 왜 언급을 잘 안하는 것일까.
     진실이 드러나는 것이 두려워서일까.
     그렇다면 진실은 무엇일까 ?
      
                              
        
      ◆ http://www.mrdd.or.kr
      
        
    
      
          .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이름 조회 수
2019.05.17 2019 1지역 춘계학술회 후기 file 이수석_1지역평의원 987
2016.03.19 살아있음에 대한 궁금함 - 생물과 무생물의 경계 file 38072 1013
2019.02.24 2019년 2월16일 물리분과모임 후기 file 41825 1021
2019.01.24 <과학과 기술> 2018년 12월 호 - 제2회 한독 환경 워크숍 file 정문광_정보간사 1100
2017.05.05 학문을 직업으로 삼으려는 젊은 학자들을 위하여 file 38072 1170
2019.11.04 2019년 정기총회 및 추계학술대회 참관기 file 42713 1177
2019.06.16 2019년 7지역 및 재료분과 합동세미나 후기 file 42713 1210
2019.06.04 <과학과 기술> 2019년 6월 호 - 46억 년 전 우리에게 무슨 일이 있었을까? file 41991 1226
2019.11.20 2지역 2019년 하반기 학술세미나 @브레멘 file 41816 1290
2019.07.05 2019년 7지역 자동차분야 한인종사자 모임 (7/19, Stuttgart) file 42713 1337
2016.03.15 아이디어가 필요해! 여섯색깔모자 기법(Six Thinking Hats) 38072 1351
2017.11.22 <독일기상학회> - 제1회 한독 환경 워크숍 file 41827 1442
2019.07.07 2019년 지역회 연합 여름학술캠프 (8/2-4, Frankfurt) file 42713 1523
2019.10.21 VeKNI_2019 디자인/건축분과 학술회 file 43620 1619
2016.03.21 베를린공대 학술동아리, 학교생활을 위한 필수어플 개발 file 38072 1805
2018.05.10 2018년 8지역 뮌헨춘계학술세미나 공지 (6월 9일 토요일) file 41738 1845
2016.03.20 학계를 떠나는 한 박사과정 학생의 뜨거운 질타 file 38072 1921
2017.10.29 2017년 정기총회 및 추계학술대회 참관기 file admin 2031
2019.04.11 남부지역 연합 춘계학술회 프로그램 일정 안내 (5월 4일, 뮌헨) file 41738 2162
2019.02.21 <DMG 독일 기상학회> 2019 1호 소식지_제 2회 한독 환경워크숍 file 김민지_홍보간사 283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