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5302 추천 수 0 댓글 0
지난해 유럽에서 약 1만5천 명의 목숨을 앗아간 이상 폭염이  조만간 일상적인 기후로 자리잡을 것이라는 과학자들의 경고가 나왔다고 BBC 등  영국 언론이 14일 보도했다.

    영국 기상청 산하 해들리 기후예측조사센터의 과학자들은 지구 온난화의 심화에 따라 작년 여름의 폭염은 60년이 못돼 `이례적으로 서늘한 기후'로 받아들여질 수도 있다고 지적했다.

    과학자들은 2040년대에는 유럽의 여름 중 절반 이상이 2003년보다 더 덥고, 2060년대쯤에는 2003년의 여름이 `이례적으로 서늘한' 날씨로 인식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과학자들은 오는 2050년쯤에는 평균 기온이 3.5℃ 올라가고,  그린란드  빙하가 녹아 사라짐에 따라 해수면이 7m쯤 올라갈 것이라고 예측했다.

    `불확실성, 위험, 위협적인 기후변화'라는 제목의 이 보고서는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17일까지 열리는 기후변화협약 제10차 당사국 총회에 맞춰 발표됐다.

    이 보고서를 작성한 과학자들은 2003년이 기상관측을 시작한 이래 역사상    세 번째로 무더운 해였으며, 기온이 100년 전보다 0.8℃ 정도 더 높았다고 밝히고 인간이 초래한 지구 온난화의 여파로 이상 폭염의 위험이 이미 2배나 높아졌다고 말했다.

    과학자들은 역사상 가장 무더운 해 10년이 모두 1990년대 이후, 특히 1997년 이후 매년 발생했으며, 1975년 이래 육지는 해양보다 2배 빠른 속도로 따뜻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해들리센터의 과학자들은 또 영화 `투모로우'의 시나리오처럼 영국의 해안을 덥히는 멕시코만류가 차단되면 10년 내에 겨울 기온이 급강하, 영하 10℃ 아래로 떨어지는 게 일상화될 수 있다고 말했다.

    kjh@yna.co.kr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이름 조회 수
2009.07.22 우진세렉스(주) 플라스틱사출 성형기기 제작연구원 채용공고 file Eun-Kyong Kim 22204
2004.08.07 유럽 개인투자자 증시서 계속 이탈 VeKNI 16271
2003.12.25 유럽 대학 공교육 조류 퇴조 VeKNI 13091
2004.12.16 유럽 폭염 곧 "일상 기후" 된다 VeKNI 15302
2004.04.19 유럽-코리아재단, 남북한 학생 유럽유학 지원 VeKNI 16573
2004.06.14 유럽의회 선거, 집권당 패배-중도우파 승리 VeKNI 13232
2003.08.28 유럽전역 폭염 사망자 2만명 추정 VeKNI 16100
2003.09.08 유로가입 스웨덴 국민투표 부결시 덴마크도 영향 VeKNI 16323
2003.12.15 유로화 사상 최고치 기록 VeKNI 13049
2003.03.12 유시민의 아침편지-대한민국 검사들은 무엇으로 사는가 퍼옴 15120
2008.07.31 유족께 심심한 조위를 드립니다. Bok-Chan Na 13165
2004.04.02 은하계에 지구 같은 행성 50개 VeKNI 14015
2009.06.20 이공계 여성들의 Peer Networking, 온라인 WISTREE 2009 Yonghee Kim 12717
2007.09.19 이메일주소가 보이지 않아요 김지애 15783
2008.05.05 이제는 인간 차례 시대 12011
2006.03.11 인사말씀 이정훈 14643
2006.07.14 일인시위 1주일 침묵중인 대한수학회 이재율 14323
2004.07.26 자료요청협조문 김낙순 15425
2003.02.27 자유게시판입니다. VeKNI 16977
2006.06.13 잘못된 심사의견과 올바른 답변 file 이재율 15040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Next
/ 18
CLOSE